바로가기 메뉴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서울디지털재단

언론보도

home 알림마당 언론보도

제목 [이데일리] 박원순 시장 "디지털 신세계, 서울도 함께"

  • Attach
  • View
    82
  • Date
    2018-06-19

박원순 시장 "디지털 신세계, 서울도 함께"

 

http://www.edaily.co.kr/news/news_detail.asp?newsId=02443606619243360&mediaCodeNo=257&OutLnkChk=Y

 

“서울시와 대한민국이 새로운 디지털 신세계의 지표가 될 것입니다.”

박원순 서울시장이 19일 오전 서울 장충동 신라호텔에서 열린 제9회 이데일리 전략포럼 ‘디지털 신세계, 어떻게 대응할 것인가’에서 축사를 통해 “이번 포럼에서 다양한 제안과 아이디어가 나와 구체적 콘텐츠로 나아가길 바란다”며 이처럼 말했다.  

박 시장은 “서울시 시장실에선 디지털 신세계를 체험할 수 있다. 시에서 일어나는 모든 재난, 교통상황 등을 실시간으로 파악할 수 있다. 말이나 동작을 지시하면 즉각적으로 필요한 정보를 빅데이터로 전달받고 있다”고 운을 뗐다. 

“농촌에서 태어나서 전기불이 없는 곳에서 중학교까지 다녔다”고 밝힌 그는 “앞으로 펼쳐질 디지털 신세계는 어떨지 궁금하다. 서울은 물론 해외 여러 도시에서도 디지털에 대한 관심을 보이고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서울시는 전자 정부 분야에도 세계적으로 압도적인 1위다. 인프라가 가장 잘 깔린 도시다. 서울시는 디지털 재단을 만들고 디지털 관련 다양한 스타트업 기업이 성장할 수 있는 기반을 만들고 있다”고 말했다.
 
하지만 “한계도 많다”며 “창업에 목마른 청년들이 많다. 실패를 해도 다시 일어날 수 있는 생태적 기반은 과제다”라고 덧붙였다. 

 

 

김윤지 기자 / 2018-6-19